자이언티, 열애설 후 첫 공식석상 “저는 할 말이 없다”

0
201507252021576522.jpg

가수 자이언티가 열애설 이후 첫 공식석상에 나섰다.자이언티는 25일 오후 경기도 안산시 대부도 ‘안산M밸리록페스티벌’ 다이나믹듀오 무대에 게스트로 참여했다. 이는 지난 24일 불거진 모델 이솜과의 열애설 이후 첫 공식석상이다.

이날 자이언티는 다이나믹듀오의 무대에 게스트로 출연해 프라이머리의 ‘물음표’를 불렀다. 관객들은 자이언티의 무대가 끝난 후 뜨거운 환호를 보냈다. 다이나믹 듀오는 "요즘 대한민국에서 가장 뜨거운 가수다. 한 곡만 하고 보내기 아쉽지 않냐"며 자이언티에게 "한 마디만 해달라"고 말했다.

이에 자이언티는 "안녕하세요 자이언티입니다"라고 인사했다. 자이언티는 관객들이 무대를 향해 "이솜"을 외치자 "저는 할 말이 없다. 노래 한 곡 더 하겠다"며 ‘씨스루’를 이어 불렀다.

앞서 지난 24일 한 매체는 이솜과 자이언티가 열애 중에 있으며 최근 제주도 여행을 다녀왔다고 보도했다. 두 사람의 소속사 측은 친한 오빠 동생 사이이며, 지인들과 함께 여행 다녀왔다며 열애설을 부인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윤효진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