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함도’ 이정현 “모든 장면마다 울컥했다”

0
201706151131215009.jpg\
배우 이정현이 ‘군함도’에 참여한 소감을 밝혔다.

15일 오전 서울 용산구 용산도 국립중앙박인광관 극장 용에서 영화 ‘군함도’ 제작보고회가 열려 류승완 감독을 비롯해 배우 송중기, 황정민, 소지섭, 이정현, 김수안이 참석했다.

이정현은 “류승완 감독님의 작품을 할 수 있다는 게 가장 좋았고 좋은 배우들과 할 수 있다는 게 영광이고 현장에서 큰 힘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위안부 피해자들의 고충을 내뱉는 씬이 있다. 그 대사가 너무 좋았고 많이 슬펐다. 수안이나 황정민 선배님, 소지섭 씨, 송중기 씨 탈출할 때도 그랬고 계속 모든 장면마다 울컥했다”

‘군함도’는 일제 강점기, 일본 군함도(하시마, 군함 모양을 닮은 섬)에 강제 징용된 후 목숨을 걸고 탈출을 시도하는 조선인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로 7월 개봉 예정이다.
/9009055_star@fnnews.com fn스타 이예은 기자 사진 이승훈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