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익훈, 1군 엔트리 양상문 LG 감독으로부터 “수비는 1군급” 호평 받아

0
201505072135036025.jpg
안익훈


LG 트윈스 신인 외야수 안익훈이 1군 엔트리에 이름을 올린 뒤 호평을 받았다.


LG는 5일 1군 엔트리에 안익훈을 등록했다. 안익훈은 지난해 대전고를 졸업하고 2차 1라운드서 LG의 지명을 받았다.

양상문 LG 감독은 5일 잠실에서 개최된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를 앞두고 "안익훈은 외야 전 포지션 수비가 가능하다. 수비만 놓고 보면 1, 2군 통틀어 가장 좋다"고 칭찬하며 "임지섭이 말소되면서 대수비로 요긴하게 활용할 일이 있을 것 같아서 불렀다"고 말했다.

안익훈의 1군 엔트리에 대해 네티즌들은 "안익훈, 제대로 빛을 발하네","안익훈, 앞으로 기대된다","안익훈, 다음엔 어떤 모습 보이려나" 등의 의견을 보였다.

한편 이날 2군 경기에 나란히 등판하는 류제국과 우규민의 1군 복귀도 임박했다고 내비쳤다. "류제국은 이번 주말 올라올 확률이 높다. 오늘 던지고 몸 상태를 본 뒤 결정하겠다. 우규민은 한 번 쯤 더 던져야 될 것 같다"고 의견을 전했다.



/온라인편집부 news@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