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이후 세계 첫 대회 KLPGA선수권대회, 역대 최고 시청률 기록

0

202005181425428566.jpg[파이낸셜뉴스]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전 세계에서 처음 열리는 골프 투어로 개막전부터 화제를 모은 2020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제42회 KLPGA챔피언십이 대회 역대 최고 시청률로 최고의 스포츠 콘텐츠임을 입증했다.

시청률 조사기관 AGB닐슨에 따르면 SBS골프가 14일부터 17일까지 생중계 한 KLPGA 챔피언십(총상금 30억원) 대회 4라운드 평균 시청률이 0.646%(이하 수도권 유료 가구 기준)를 기록했다. 이는 42년 역사의 메이저 대회인 ‘KLPGA챔피언십’의 역대 가장 높은 시청률이다. 또한 2016년 이후 KLPGA중계 4라운드 대회중에서도 역대 최고치다.

특히 17일 중계된 최종 라운드는 0.925% 시청률을 기록했다. 챔피언조 박현경(20·한국토지신탁), 임희정(20·한화큐셀), 배선우(26)가 박빙의 승부를 펼쳤던 오후 15시20분 께에는 순간 최고 시청률 1.607%까지 치솟았다. 이번 대회 TV 시청률이 의미가 있는 것은 나흘간 전 라운드를 총 30시간이상 생중계 하며 얻은 시청률이라는 점이다. 1~2라운드는 하루 평균 9시간, 3~4라운드는 하루 6시간 생중계 하며 출전 선수들의 전 홀 플레이를 고루 방영 했다.

한편 이번 대회는 호주 FOX 스포츠, 캐나다 CBC, 일본 SKY A, 동남아시아, 아프리카 등 지구촌 44개국을 통해 생중계 되었고, 미국 NBC Golf는 ‘골프센트럴’에서 하이라이트로 방송이 되었다. 영어해설로 전세계에 생중계된 SBS골프 유튜브채널 또한 4라운드 종합 약 16만 VIEW로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golf@fnnews.com 정대균 골프전문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