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함도’ 송중기 “류승완 감독의 영화…허세 없어 좋아”

0
201706261956301169.jpg

배우 송중기가 류승완 감독과 작업한 소감을 전했다.

26일 오후 서울시 중구 장충동 장충체육관에서 영화 ‘군함도’ 전국민 알리미 발대식 쇼케이스가 열려 류승완 감독을 비롯해 황정민, 소지섭, 이정현, 송중기, 김수안이 참석했다.

이날 송중기는 “제가 류승완 감독님의 영화중에 ‘주먹이 운다’를 10번 넘게 봤다. 감독님 영화에는 허세가 없고 사람 냄새가 물씬 풍기는 게 굉장히 좋았다”고 말했다.

이어 “언제 기회가 있겠지 싶었는데 감사하게도 ‘군함도’에 불러주셨고 역시나 사람 냄새가 물씬 풍기는, 지옥보다 더한 지옥섬에서 살아남으려고 하는 조선인들의 인간적인 냄새가 풍겨서 좋았다”고 전했다.

‘군함도’는 일제 강점기, 일본 군함도(하시마, 군함 모양을 닮아 군함도라 불림)에 강제 징용된 후 목숨을 걸고 탈출을 시도하는 조선인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로 7월 26일 개봉 예정이다.

/9009055_star@fnnews.com fn스타 이예은 기자 사진 김현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