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백의 신부’ 남주혁 “주연 각오? 후회 없는 작품 만들 것”

0
201706271453004912.jpg원본이미지 보기

배우 남주혁이 27일 오후 서울 임피리얼팰리스에서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하백의 신부 2017’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남주혁이 ‘하백의 신부 2017’로 주연에 나서는 각오를 전했다.

남주혁은 27일 오후 2시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셀레나홀에서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하백의 신부 2017′(극본 정윤정 / 연출 김병수 / 이하 하백의 신부) 제작발표회에서 "열심히 최선을 다해서 후회 없는 작품을 만들고 싶은 욕심이 많다. 열심히 재미있게 촬영 잘 해서 재미있는 드라마를 만들고 싶다"고 전했다.

또 남주혁은 신 역할을 맡은 배우로서 외모 관리에 대해 "주변에서 신처럼 보이게끔 만들어주시니까 대본만 열심히 읽었다"고 전했다. 또 "저희 어머니가 말씀하시길 사주에 물이 없다고 하더라. 작품으로 채워주시는 게 아닌가 싶다. 그래서 물이 채워지는 게 아닌가 싶다"고 엉뚱한 답변을 이어가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하백의 신부’는 2017년, 인간 세상에 내려온 물의 신(神) ‘하백’과 대대손손 신의 종으로 살 팔자로, 극 현실주의자인척하는 여의사 ‘소아’의 신(神)므파탈 코믹 판타지 로맨스다. 배우 신세경과 남주혁, 임주환, 크리스탈, 공명 등이 출연하며 오는 7월3일부터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50분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