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 측 “불법유출 확인…보는대로 즉시 삭제 조치” (공식입장)

0
201706281611005570.jpg

영화 ‘리얼’이 개봉 하루 만에 불법 유출 문제로 진땀을 빼고 있다.

28일 오후 ‘리얼’ 측 관계자는 fn스타에 “불법 유출된 부분을 확인했다. 계속 모니터링 중에 있고 발견되는 즉시 삭제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까지는 법적인 조치를 고려하고 있지 않지만 계속 예의주시해서 필요한 경우에는 재검토할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앞서 28일(오늘) 개봉한 ‘리얼’은 관객들 앞에 나선지 하루도 채 지나지 않아 일부 관객의 SNS을 통해 불법적으로 영화의 장면들을 촬영한 부분이 유포되고 있어 또다시 논란의 중심에 올랐다.

상영 중인 영화를 불법적으로 촬영하는 것은 저작권과 초상권에 위배되며 경우에 따라 법적인 조치를 피할 수 없다.

/9009055_star@fnnews.com fn스타 이예은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