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 이사랑 감독 “각자의 추리와 해석으로 재미 느끼길 바라”

0
201706291726417963.jpg
영화 ‘리얼’이 인물관계도를 공개했다.

‘리얼’은 아시아 최대 규모의 카지노를 둘러싼 두 남자의 거대한 비밀과 음모를 그린 액션 느와르로 28일 개봉한 뒤 여러 방면으로 단숨에 화제에 올랐다.

‘리얼’ 측은 해리성 인격장애를 가진 장태영이라는 인물과 인격 변이를 통해 새롭게 태어나게 된 장태영으로 나뉘는 이 복합적인 캐릭터를 보다 관객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주변 인물들과의 관계도를 펼쳐냈다.

먼저, 해리성 인격장애를 겪고 있는 장태영은 카지노 조직의 보스와 르포 작가라는 두 인격으로 나뉘고 카지노 조직의 보스가 르포 작가의 인격을 살해하려고 하는 데서 이야기가 시작된다.

여기에 사고로 식물인간이 된 붕대인간의 몸을 통해 들어가 전신 성형과 함께 새로운 인격을 형성하게 된 의문의 투자자 장태영이 카지노 조직의 보스 장태영과 대립하게 되면서 사건이 더욱 고조되는 것.

또한 경쟁 조직의 보스 조원근(성동일 분)은 카지노 조직의 보스와 대립하는 인물로 갈등을 유발하는가 하면, 신경정신과 박사 최진기(이성민 분)는 카지노 조직의 보스를 치료하는 인물로 장태영의 인격을 가장 가까이서 들여다본다.
그 중 단연 뜨거운 화두에 오른 재활치료사 송유화(최진리 분) 역은 카지노 조직의 보스 연인으로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리얼’을 연출한 이사랑 감독은 “영화 제목은 ‘리얼’이지만 ‘가짜들의 이야기’다. 이런 아이러니한 상황을 통해 진짜 자신의 존재를 찾아가거나 만들어가는 모습을 담아보려 했다”고 밝혔다.

이어 “관객들이 이야기에 대한 각자의 추리나 해석을 하면서 새로운 캐릭터를 만나는 재미를 느끼면 좋겠고 그 여정에 눈과 귀가 즐거울 수 있도록 신경을 많이 썼다”고 설명했다.
/9009055_star@fnnews.com fn스타 이예은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