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밥 백선생’ 백종원 만능간장으로 명품 잡채를 15분 만에… 역시 백종원!

0
201507290849172586.jpg

‘집밥 백선생’ 백종원 만능간장

‘집밥 백선생’ 백종원이 만능간장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난 28일 밤 방송된 케이블TV tvN ‘집밥 백선생’에서는 백종원이 다시 한 번 만능간장 레시피와 이를 이용한 응용 레시피를 선보였다.

이날 백종원은 ‘집밥백선생’에서 하차하는 손호준을 위해 마지막으로 그를 위한 초간단, 15분 잡채 레시피를 공개했다.

백종원이 선보일 이번 잡채 요리 또한 백종원 표 만능간장이 사용됐고 손이 많이 가는 잡채를 손쉽게 조리할 수 있는 비법을 공개해 제자들을 놀라게 했다.

15분 만능간장 잡채는 당근, 양파 당면, 설탕, 소주잔, 참기름, 간마늘, 식용유, 만능간장을 넣어 만든다.

파를 넣어 기름을 볶은 후, 양파, 표고버섯, 목이버섯, 당근을 넣어 볶은 후 후추를 넣고 볶았다. 볶는 시간은 양파가 분리될 때까지 볶으면 된다.

파기름에 간 마늘, 설탕, 만능간장을 넣은 백종원은 "살짝 끓어오를 때 까지 기다려"라며 설탕이 끓어 찐득할 때 당면을 넣었다. 전체적으로 면이 죽을 때까지 볶다 채소를 넣고 볶으며 깨를 넣어 마무리 했다.

15분만에 백종원 표 만능간장을 활용한 잡채가 완성되자 제자들은 감탄했다. 그 때 백종원이 "간 보는 걸 깜빡 했다"며 맛을 뒤늦게 보더니 "나의 실력에서 80%밖에 안 나온 것 같다"고 자신감 없는 태도를 보여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백종원 표 잡채는 기대 이상이었고 제자들은 정말 맛있다고 극찬했다. 이에 백종원은 "일부러 죽을까봐 100% 안 한 거다. 기절할까봐"라고 말해 폭소케 했다.

한편, 손호준은 이날 방송을 끝으로 하차한다. 다음 방송부터는 손호준을 대신해 B1A4 바로가 새로운 제자로 합류한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