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저축은행, 제37회 한국 대학 골프대회 개최..29일부터 횡성 벨라스톤서 열려

0

202007171040586811.jpg[파이낸셜뉴스] OK저축은행은 오는 29일부터 31일까지 강원 횡성에 위치한 벨라스톤 컨트리클럽에서 제37회 한국 대학 골프대회를 개최한다.

OK저축은행은 지난 2014년부터 한국대학골프연맹과 함께 매년 대회를 개최, 골프 유망주 발굴에 지속적인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이번 대회는 총 3라운드 형태로 개최되며 1부(아마추어부) 개인전(남·녀), 1부 단체전(남·녀), 2부(프로부) 개인전(남·녀), 2부 단체전(남·녀), 대학원부 개인전(남·녀)로 구분해 진행될 예정이다. 각 부문 별 1~3위 입상자에게는 KPGA(한국프로골프협회)와 KLPGA(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입회 특전, 국가대표·국가상비군 배점(50점) 부여, 총 800만원 규모의 ‘OK저축은행 장학금’ 수여 등 혜택이 주어진다.

OK저축은행은 한국 대학 골프대회 개최 외에도 OK금융그룹과 함께 골프 발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우선 지난 2010년부터 KLPGA 공식 투어인 ‘박세리 인비테이셔널Invitational)’ 개최하고 있다. 해당 대회는 기부 문화 장려 및 참가 선수 배려를 목표로 한 ‘채리티(Charity)’ 형태로 진행되고 있다. 지난해까지 총 10회째 대회를 개최, 상금 일부 기부 및 선수 애장품 경매를 통해 스포츠를 통한 나눔 문화 확산을 이어오고 있다. 

올해 대회는 오는 9월 18일부터 20일까지 경기 광주시에 위치한 뉴서울CC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대회는 ‘코로나19(COVID-19)’ 시국 속에서, ‘IMF 외환 위기’ 당시 국민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한 박세리 도쿄올림픽 여자골프 국가대표팀 감독을 매개로 ‘시대를 위로하는 We(위)대한 힘’이라는 슬로건 하에 진행된다. 

또한 OK저축은행은 OK금융그룹 계열사들과 함께 출연한 OK배정장학재단을 통해 지난 2016년부터 골프 꿈나무 육성을 위한 ‘세리키즈 골프 장학생’ 프로그램을 운영 중에 있다. 이 프로그램이 배출한 선수는 △이수연·김우정·신의경(1기) △박현경·임희정·권서연(2기) △윤하연·조혜림(3기) △홍예은·김가영·윤이나(4기) 등이다. 5기 장학생은 서류 심사 및 면접 전형을 통해 총 4명 규모로 이달 말까지 선발될 예정이다.

OK저축은행 관계자는 “한국 대학 골프대회는 대학생 골프 유망주 발굴을 위한 장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OK금융그룹과 함께 앞으로도 대한민국 골프 발전을 위해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golf@fnnews.com 정대균 골프전문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