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좋다’ 이지성 “차유람, 키스 기본 4시간…혀뿌리 뽑히는 느낌”

0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작가 이지성이 아내 차유람에 대해 "키스가 기본적으로 4시간이었다. 혀뿌리가 뽑히는 느낌"이라고 밝혔다.

2일 오전 8시 방송된 MBC ‘사람이 좋다’에는 이지성과 차유람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어김없이 ‘키스 6시간’ 에피소드가 나왔다. 이에 차유람은 "’사람이 좋다’는 키스에 관심 없지 않냐"고 물으며 웃었다.

이어 차유람은 "그 전에도 했으면 그러지 않았을 것 같다. 억눌렸던 것이 나온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이지성은 "아니다. 이후에도 기본적으로 키스하면 4시간이었다. 다음날 되면 혀뿌리가 뽑히는 느낌이 들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