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시·도 체육국장과 체육계 인권 보호방안 논의

0

202007221559272136.jpg

[파이낸셜뉴스] 최윤희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특별조사단장)은 28일 체육계 인권 보호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시·도 체육국장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문체부가 현재 수립하고 있는 체육계 인권보호 대책에 대한 지자체의 의견을 수렴하고, 각 시·도의 자체적인 인권보호 조치와 계획 추진 상황 등을 공유했다. 특히 올해 초 민선 지방체육회 출범 이후 지방 체육회의 인권보호 등 변화된 환경을 폭 넓게 살폈다.

최 차관은 “고 최숙현 선수 사망으로 드러난 체육계의 고질적인 인권침해 행태와 그 배경에 있는 성적중심주의 문화를 타파하기 위해 제도 개선과 함께 인식과 문화의 변화가 필요하다.”라며, 각 지자체의 협조와 자체적인 점검, 개선 노력을 당부했다.

yccho@fnnews.com 조용철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