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체대 박선민, 대학연맹기 공기소총서 ‘한국新 금메달’

0
201707042221241960.jpg원본이미지 보기

여자 소총 기대주 박선민. (대한사격연맹 제공). © News1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여자 소총 기대주 박선민(한국체대)이 한국 신기록을 수립했다.

박선민은 4일 대구종합사격장에서 열린 제29회 대학연맹기 전국 대학생사격대회 첫 날 여자 공기소총 결선에서 합계 250.6점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국가대표 후보선수인 박선민은 지난 4월 실업연맹기 대회에서 김진아(청주시청)가 세웠던 종전 한국기록(250.5점)을 0.1점 경신했다.

박선민은 결선에서 접전 끝에 권다영(세한대·249.9점)을 근소하게 제치고 금메달을 가져갔다. 3위는 정지현(충북보건과학대 227.5점)이 차지했다.

박선민은 단체전에서도 팀 동료 김진영, 전명진과 1243.2점을 합작해 남부대(1238.9점), 우석대(1238.0점)를 여유있게 따돌리고 우승, 2관왕에 올랐다.

남자부 50m 권총에서는 최보람(한국체대)이 233.5점을 쏴 2015 광주 유니버시아드 3관왕 박대훈(동명대·230점)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최보람은 단체전에서도 1637점으로 2개의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