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호크스, 인처도시공사에 한점차 신승…PO 2차전서 챔프행 결정

0
201707051910260712.jpg원본이미지 보기

SK 호크스의 정수영이 5일 서울 SK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2017 SK핸드볼코리아리그 남자부 플레이오프 1차전 인천도시공사와의 경기에서 슛을 하고 있다.(대한핸드볼협회 제공) © News1


(서울=뉴스1) 맹선호 기자 = SK 호크스가 플레이오프 1차전에서 인천도시공사에 한 점 차 극적인 승리를 거뒀다.

SK 호크스는 5일 서울 SK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2017 SK핸드볼 코리아리그 남자부 플레이오프 1차전 인천도로공사와의 경기에서 24-23으로 승리했다.

정규리그를 2위로 마친 인천도시공사는 규정상 1승만 거두면 챔피언결정전에 직행할 수 있었다. 하지만 정규리그 3위 SK 호크스가 이날 적극적인 공격으로 승리를 따내 2차전이 열리게 됐다.

7일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플레이오프 2차전의 승자는 챔프전에 진출해 ‘디펜딩챔피언’ 두산과 맞대결을 펼친다.

승리가 절실했던 SK 호크스는 과감한 중거리슛과 피봇 공격을 펼치며 공세를 이어갔다.

SK 호크스는 골키퍼 이창우의 선방과 박순근의 속공으로 전반 15분에 7-4까지 앞섰다. 하지만 인천도시공사의 윙 공격도 만만치 않았다. 인천도시공사 고경수와 심재복의 골이 터지면서 치열한 공방전이 이어졌다. 전반은 12-10, SK 호크스의 2점차 리드로 끝났다.

후반에도 1차전에서 승부를 결정지으려는 인천도시공사의 추격은 매서웠다. 결국 SK 호크스는 경기 종료 50초를 남기고 인천도시공사의 고경수에게 동점을 허용했다. 스코어는 23-23.

하지만 해결사 정수영이 있었다. SK 호크스의 정수영은 마지막까지 집중력을 잃지 않고 상대 골문을 노렸고, 종료 3초전 극적인 결승골을 성공시켜 경기를 매조지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