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정호 7호 홈런, 피츠버그 “The Kang Show” 강정호 극찬… ‘뿌듯하네’

0
201507301120496127.jpg

강정호 7호 홈런

강정호 7호 홈런에 피프버그가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미국프로야구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의 강정호(28)가 이틀 연속 홈런을 치며 팀을 승리로 이끌어 이목을 끈다.

강정호는 30일(한국시간) 미국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 타킷필드에서 열린 2015 메이저리그 미네소타 트윈스와 원정경기에서 선제 솔로 홈런(시즌 7호)을 터뜨렸다. 이는 전날 9회 마지막 타석에서 터뜨린 결승 홈런에 이은 연타석 홈런으로, 메이저리그 데뷔 첫 연타석 홈런으로 기록됐다.

이날 경기에서 5번타자 겸 유격수로 출장한 강정호는 2회초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상대 선발 어빈 산타나의 4구째 150㎞짜리 포심 패스트볼에 방망이를 거침없이 휘둘렀다.

타구는 좌중간 담장을 향해 빠르게 날아갔고 라인 드라이브성으로 관중석에 그대로 꽂혔다.

강정호의 홈런에 피츠버그 공식 트위터는 ‘The Kang Show’라는 문구와 그의 홈런 장면을 함께 게재하며 극잔을 아끼지 않았다.

강정호는 홈런 포함 5타수 3안타로 활약하며 시즌 타율을 2할9푼5리까지 올렸으며 이날 피츠버그는 미네소타에 10대4로 승리를 이뤘다.

/news@fnnews.com 온라인뉴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