톰 크루즈 “한국, 영화 팬 많고 항상 환대해줘 올 때마다 기뻐”

0
201507301148412805.jpg

할리우드 배우 톰 크루즈가 한국을 방문한 소감을 전했다.

30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 그렌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는 영화 ‘미션 임파서블: 로그네이션’ 내한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크리스토퍼 맥쿼리 감독을 비롯해 배우 톰 크루즈 등이 참석했다.

톰 크루즈는 이날 현장에서 "지난 주 토요일에 런던에서 최근 작업을 끝내고 ‘미션 임파서블: 로그네이션’ 투어를 시작했는데, 한국에 대한 많은 기대를 가지고 있었다. 특히 크리스토퍼 맥쿼리 감독과 함께 방문해서 기쁜 마음이다"고 전했다.

그는 이어 "한국은 영화 좋아하는 분들이 많고 항상 환대를 해줘서 올 때마다 기쁘다"고 덧붙였다.

한편 ‘미션 임파서블: 로그네이션’는 에단 헌트(톰 크루즈 분)와 IMF 팀원들이 그들을 파괴하려는 고도의 훈련을 받은 국제적 테러 조직 ‘로그네이션’에 맞서 역대 가장 불가능한 미션을 수행하는 과정을 그린 작품으로, 현재 극장가에서 절찬리 상영 중이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