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쇼’ 안서현 “온주완, 옥택연에 경쟁심 느끼는 듯” 폭로

0
201707071722008712.jpg원본이미지 보기

배우 안서현이 14일 오전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영화 ‘옥자'(감독 봉준호)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안서현이 온주완, 옥택연과의 친분을 드러냈다.

안서현은 7일 오후 방송된 KBS 쿨FM ‘온주완의 뮤직쇼’에서 SBS ‘마을, 아치아라의 비밀’에서 오빠와 동생으로 인연을 맺은 온주완과의 우정을 드러냈다.

이날 온주완은 "동생으로 나와서 열연을 펼쳐서 친해지게 됐다. 지방 촬영도 많고 해서 기다리면서 커피 주고 얘기도 많이 했다"며 "서현이 14살이지만 5학년이면 12살 때 였는데 어린이가 아니었다. 그런데 말도 통하고 연기적인 것도 얘기하게 돼고 그러다 보니 나랑 친구인가? 했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이어 안서현은 온주완에 대해 "오빠가 나는 좋다. 오빠가 친절하게 해주시고 연예인은 꾸준하게 연락해주는 분이 많지 않은데 오빠는 지속적으로 꾸준히 연락해주시니까 고맙고 좋다"고 말했다.

더불어 그는 온주완이 "옥택연이랑 친하지 않느냐?"고 묻자 "오빠는 택연 오빠 얘기를 많이 한다. 경쟁심이냐? 맨날 택연 오빠 얘기를 한다"고 지적해 웃음을 자아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