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빌보드 핫100 1위 지켰다 2주 연속 1위

0

[파이낸셜뉴스]

202009090120167894.jpg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차트 ‘핫 100’에서 2주 연속 1위에 올맀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주 한국 가수 최초로 ‘핫100’ 정상에 오르며 K팝의 역사를 새로 썼다.

8일 빌보드(현지시간)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새 디지털 싱글 ‘다이너마이트(Dynamite)’는 12일자 ‘핫100’에서도 1위를 차지했다. 지난주에 이어 정상에 올랐다.

역대 1위로 ‘핫100’에 데뷔한 43곡 중 2주째 1위를 지킨 건 ‘다이너마이트’가 20번째다.

빌보드가 인용한 미국 음원 음반 판매량 집계회사 닐슨뮤직 데이터에 따르면 ‘다이너마이트’는 발매 2주 차(8월28일∼9월3일)에 미국에서 스트리밍 1750만회, 디지털 판매량(다운로드) 18만2000건을 기록했다.

지난주보다 각각 49%과 31%가 감소했다. 하지만 지난 6일 종영한 주간에 지난주보다 38% 상승한 1600만명의 라디오 청취자에게 노출된 것으로 조사됐다.

2주 연속 18만 디지털 판매량을 넘긴 것은 지난 2016년 9월 체인스모커스의 ‘클로저’ 이후 4년 만이다.

‘다이너마이트’는 빌보드 팝송 라디오 방송 차트에서 지난주 20위에서 이번 18위로 2계단 상승했다. 해당 차트 자체 최고 기록이다. ‘어덜트 팝송 방송 차트’에도 첫 진입해 29위로 데뷔했다.

방탄소년단은 ‘핫100’ 2주 연속 1위 소식에 소셜미디어를 통해 "믿기지 않는 2주 연속 빌보드 핫 100 1위다"면서 " 세계에서 BTS ‘다이너마이트’를 사랑해주신 아미 여러분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적었다.

방탄소년단은 그간 세계 팝의 본고장인 미국 내에서 강력한 팬덤을 형성하며, 빌보드 메인 앨범차트 ‘빌보드 200’에서 4차례나 정상을 차지했다.

K팝 대표 그룹인 방탄소년단은 이번에 2주 연속 1위를 차지한 ‘다이너마이트’를 비롯해 이제까지 ‘핫100’에 총 12곡을 올렸다. ‘온'(4위), ‘작은 것들을 위한 시'(8위), ‘페이크 러브'(10위) 등 톱10에 든 곡만 네 곡이다.

한편,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이 분석한 방탄소년단의 ‘다이너마이트’ ‘핫 100’ 1위의 경제적 파급 효과는 1조7000억원이다.

202009090017465227.jpg

ck7024@fnnews.com 홍창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