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1★종합] 현빈·장동건, ‘창궐’로 만난다…김주혁·김의성 “검토 中”

0
201707111024388257.jpg원본이미지 보기

뉴스1 DB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현빈과 장동건이 영화 ‘창궐’로 뭉친다. 김주혁과 김의성도 출연을 검토 중이다.

‘창궐’의 제작사 리양필름 관계자는 11일 뉴스1에 "장동건의 ‘창궐’ 출연을 긍정적으로 이야기하고 있는 중이다. 현빈은 출연을 확정했고, 김의성과 김주혁에게는 출연 제안을 했고 검토 중인 것으로 안다"라고 밝혔다.

장동건의 소속사 SM C&C는 "’창궐’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했고, 김주혁의 소속사 나무엑터스 역시 "특별 출연을 좋은 방향으로 논의 중"이라고 알렸다. 또 김의성의 소속사 아티스트 컴퍼니 역시 "출연을 검토 중"이라고 정리했다.

현재 장동건은 영화 ‘V.I.P.’, ‘7년의 밤’ 등의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현빈은 영화 ‘꾼’에 이어 최근 ‘협상’의 출연을 확정지었다. 김주혁 역시 ‘흥부’에 이어 ‘독전’에 출연을 확정했고, 김의성도 ‘강철비’와 ‘골든슬럼버’ 등의 신작을 준비하며 쉼 없이 일하고 있다.

한편 ‘창궐’은 밤에만 활동하는 ‘야귀(夜鬼)’의 창궐을 막고 조선을 구하기 위한 이청의 사투를 그린 퓨전 사극이다. 이달 안으로 캐스팅을 마무리 짓고 하반기 크랭크인 예정이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