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현 측 “아직 영장 못 받아…입대 시기 미정” [공식]

0
201707111419009223.jpg원본이미지 보기

코브픽쳐스 제공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김수현 측이 ‘9월 입대설’에 대해 부인했다.

김수현의 소속사 키이스트 관계자는 11일 뉴스1에 9월에 입대한다는 보도에 대해 "아직 영장을 받은 상태가 아니다. 입영 통지서가 나오지 않아서 정확한 입대 시기를 알 수 없다. 입대 시기가 확정되면 공식적으로 말씀드리겠다"라고 밝혔다.

앞서 한 매체는 김수현 측이 모델로 활동하는 광고주 측에 8월까지 스케줄을 정리해달라고 이야기 한 것을 근거로 김수현이 9월에 입대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소속사 관계자는 "광고 촬영을 8월 중에 할 수 있게 정리해달라는 말이 와전된 것 같다"고 설명했다.

한편 김수현은 지난달 개봉한 영화 ‘리얼’의 주인공으로 4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했다. ‘리얼’은 자신과 똑같은 얼굴과 이름을 사용하는 투자자 장태영을 만나 변화를 겪게 되는 암흑가 조직의 보스 장태영의 이야기를 그리는 영화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