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6’ 장윤정편, 영탁 등 트롯4총사와 축제분위기…최고 11.8%

0

202010121349079541.jpg

[파이낸셜뉴스]  JTBC ‘히든싱어6’를 통해 7년 만의 리매치를 선보인 ‘원조 트롯요정’ 장윤정 편이 분당 최고시청률 11.8%(이하 닐슨코리아, 전국 유료가구 기준)를 기록하며 금요일 밤을 화끈하게 달궜다.

9일 방송된 JTBC ‘히든싱어6’ 장윤정 편은 2013년에 이어 다시 한 번 ‘히든싱어’ 무대에 돌아온 장윤정의 히트곡들은 물론,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모창능력자들의 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미스터트롯’ 4총사인 영탁 이찬원 장민호 김희재가 장윤정에 대한 ‘팬심’을 자랑하며 판정단으로 출격, 흥겨운 축하 무대와 응원송까지 선보여 원조가수 장윤정의 기운을 북돋웠다.

그 결과 장윤정은 7년 전에 이어 또 한 번 최종 우승을 차지하며 “계속 열심히 노래해서 다음 시즌에도 또 나올 수 있도록 하겠다”고 뜻깊은 소감을 전했다.

축제 분위기가 가득했던 장윤정 편은 8.6%의 높은 시청률은 물론, 분당 최고시청률 또한 11.8%를 기록했다. 분당 최고시청률이 가장 높았던 장면은 밤 9시 59분경 2라운드 결과가 발표되며 장윤정이 1위를 차지하는 순간이었다.

또 장윤정 편은 9월 21일 녹화일 기준으로 ‘대국민 온라인 판정단’과 함께한 온라인 녹화 최다 동시 시청자수인 8936명을 기록, 뜨거운 관심을 입증하기도 했다.

‘원조 트롯요정’ 장윤정에 이은 원조가수로는 시대를 초월한 ‘댄싱 디바’ 김완선이 나선다. JTBC ‘히든싱어6’는 매주 금요일 밤 9시 방송된다.

yccho@fnnews.com 조용철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