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우림부터 영국의 트래비스까지…인천펜타포트 온라인 개최

0

202010130955305381.jpg

[파이낸셜뉴스]  대한민국 여름 록 페스티벌의 자존심 ‘2020 인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이하 펜타포트’이 오는 16~17일 온라인에서 관객들을 만난다.

올해는 코로나-19 여파로 10월로 개최 시기를 옮겨, 온 오프라인 동시  진행을 계획했으나, 관객들과 뮤지션, 스태프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위해 전체 온라인 생중계로 전환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2일간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게 될 출연진으로는 밴드 자우림, 국카스텐 그리고 부활, 넬, 이디오테잎, 봄여름가을겨울 Re:union(리:유니온) with(위드) 빛과소금, 갤럭시익스프레스, 비와이, 킹스턴루디스카, 새소년, 동양고주파, 이희문컴퍼니가 출연하여 그간 즐기지 못했던 에너지를 발산하게 할 예정이다.

온라인 공연임에도 불구하고, 해외라인업 또한 눈에 띈다. 4년 만에 새 앨범 발매를 앞둔 영국 대표 모던록 밴드 트래비스(Travis)와 포스트 메탈의 대표적인 미국 밴드 데프헤븐(Deafheaven)이 랜선 공연을 통해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jashin@fnnews.com 신진아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