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이원석, ‘조동찬 대체’로 올스타전 출전

0
201707141456443614.jpg원본이미지 보기

삼성 라이온즈 이원석이 홈런을 친 뒤 동료 선수들에게 축하를 받고 있다. /뉴스1 DB© News1 오장환 기자


(서울=뉴스1) 정명의 기자 = 삼성 라이온즈의 이원석이 조동찬의 대체 선수로 올스타전에 출전한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4일 올스타전 출전 선수 교체 소식을 전했다. 감독추천으로 출전할 예정이던 조동찬이 허리 부상으로 빠지면서 드림올스타 김태형(두산) 감독이 이원석을 대체로 선발했다.

이원석은 이번이 올스타전 첫 출전이다.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올스타전은 15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다.

올 시즌을 앞두고 FA 자격을 획득, 두산에서 삼성으로 팀을 옮긴 이원석은 68경기에 출전, 타율 0.267 7홈런 30타점을 기록 중이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