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복단지’ 이혜숙, 막말 보도에 “복단지 당장 데리고 와” 분노

0
201707141926382973.jpg원본이미지 보기

MBC 돌아온 복단지 © News1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강성연의 역습이 시작됐다.

14일 방송한 MBC 일일 드라마 ‘돌아온 복단지’에서 복단지(강성연)이 녹음한 은혜숙(이혜숙)과 박미옥(선우은숙) 대화가 공개됐다.

박서진(송선미)는 복단지에게 은혜숙(이혜숙)과 박미옥(선우은숙)의 대화 녹음을 자기 눈 앞에서 삭제하라고 요구했다. 복단지가 제보하려는 방송사에 주신 그룹이 광고를 많이 하고 있다며 보도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복단지가 제보한 대화 내용이 방송에 보도됐다. 박회장(이정길)은 그 사실을 알고 불같이 화를 냈고 은혜숙은 박서진에게 당장 복단지를 끌고 오라고 소리쳤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