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의 여왕’ 장윤정 “선배 아닌 현역 동료로, 내 주업은 가수”

0

202011100856596247.jpg

[파이낸셜뉴스] “판 벌려놓고 빠지는 선배가 아닌, 같이 활동하는 현역 동료로 열심히 할 계획이다."

‘트로트의 여왕’ 장윤정이 컴백한다.

장윤정이 오는 19일 오후 6시 신곡 ‘돼지토끼’를 발매한다. ‘돼지토끼’는 지난 9월 스페셜 LP를 통해 처음 공개된 ‘좋은 당신’ 이후 약 2개월 만에 선보이는 신곡. 2017년 8월 선보인 ‘당신편’ 이후 3년 3개월여 만에 발매하는 세 번째 싱글 앨범이다.

신곡 ‘돼지토끼’ 발매를 앞둔 장윤정은 “신곡을 만들고 발표를 앞두고는 늘 설렌다. 이번 곡은 여러 가지 의미로 새로운 작업을 한 곡이라 흥미롭게 들어주시길 바라고 있다”며 소감을 전했다.

장윤정은 현재 SBS ‘트롯신이 떴다2’의 심사위원으로 활약 중이다. TV조선 ‘미스트롯’, ‘미스터트롯’과 MBC ‘최애 엔터테인먼트’에 출연하며 트로트 후배 양성에도 힘쓰고 있다.

장윤정은 “바쁘게 지내지만 제 주업은 가수다. 노래를 만들고, 부르고, 활동하는 일이 가장 행복하다”고 털어놨다.

트로트는 최근 전 국민적 열풍을 일으키며, 중장년층뿐만 아니라 모든 세대의 관심을 받으며 가요계 대세로 자리 잡았다. 장윤정은 “후배들로부터 배울 것도 많고, 제가 도움을 줄 일도 많다”면서 “트로트에 큰 사랑을 보여주시는 팬 들께 감사한 마음이 크다”고 덧붙였다.

지난 2003년장윤정은 통통 튀는 에너지와 친근한 매력으로 ‘어머나’ 열풍을 불러일으켰다. 이후 ‘짠짜라’, ‘꽃’, ‘이따, 이따요’, ‘장윤정 트위스트’, ‘초혼’ 등 발매하는 곡마다 전 세대의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장윤정의 신곡 ‘돼지토끼’는 오는 1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jashin@fnnews.com 신진아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