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만세’ 정채연 “여진구에게 아직 말 못 놔…많이 배우고 있다”

0
201707181540174086.jpg
걸그룹 다이아의 멤버인 정채연이 수줍은 성격에 대해 말을 전했다.

18일 오후 서울 양천구 SBS홀에서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 제작발표회가 열려 백수찬PD를 비롯해 배우 여진구, 이연희, 안재현, 정채연이 참석했다.

정채연은 “제가 말을 잘 못 놓는 타입이다. 실제로 (여)진구 씨와 동갑인데 아직 말을 못 놓았다. 하지만 제가 아직 잘 모르고 서툰 점이 많은데 현장에서 많이 맞춰주고 알려줘서 잘 배우고 있다”고 동갑내기 여진구를 향해 신뢰를 드러냈다.

이어 “제 실제 성격은 친한 친구들한테는 털털하고 말도 많고 되게 밝은 편이다. 정원이도 되게 긍정적이고 밝은데 그런 부분이 저와 잘 맞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수상한 파트너’ 후속으로 방영될 ‘다시 만난 세계’는 18세 청년(여진구 분)과 31세 여자(이연희 분), 열두 살 나이 차이가 나는 동갑 소꿉친구였던 남녀의 판타지 로맨스를 그린 작품으로 19일 첫 방송 예정이다.

/9009055_star@fnnews.com fn스타 이예은 기자 사진 이승훈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