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찬·황의조·손흥민 ‘삼각편대’ 벤투호, 카타르 2대 1 격파

0

202011172352063273.jpg[파이낸셜뉴스] 벤투호의 공격진은 막강했다. 골문을 가른 황의조(보르도), 황희찬(라이프치이), 그리고 손흥민(토트넘)의 도움으로 카타르를 2대 1로 격파했다. 이로써 한국 축구는 A매치 통산 500승을 달성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17일(한국 시각) 오스트리아 마리아 엔처스도르프의 BSFZ 아레나에서 치러진 카타르와의 평가전에서 16초 만에 터진 황희찬의 선제골과 손흥민의 크로스를 받은 황의조의 전반 36분 쐐기골로 2-1 승리를 거머쥐었다.

이날 승리로 1948년 런던 올림픽 1차전에서 멕시코를 5-3으로 제압하며 A매치 첫 승리를 따낸 한국 축구는 72년 만에 통산 500승(228무 201패)을 기록했다.

게다가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57위 카타르는 벤투호 출범 이후 첫 패배를 안겼는데, 1년 10개월 만에 설욕까지 이뤘다.

이와 함께 지난 2016년 10월 6일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에서 카타르를 3-2로 꺾은 이후 4년 만에 승리를 맛봤고, 역대 전적에서는 6승 2무 3패로 우위를 점했다.

오스트리아 원정에 나선 벤투호는 코로나19에 6명이나 확진자가 나온 상황에서 두 차례 평가전을 치르며 1승 1패(멕시코전 2-3패·카타르전 2-1승)의 성적을 내놨다.

202011172359530750.jpg

taeil0808@fnnews.com 김태일 인턴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