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사남’ 최민수, 사위 신성록 위해 통큰 선물 ‘112억 예치’

0
원본이미지 보기

MBC 죽어야 사는 남자 © News1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최민수가 사위 신성록을 만났다.

20일 방송한 MBC 수목 드라마 ‘죽어야 사는 남자’에서 사위를 만난 파드 백작(최민수)이 거액을 은행에 예치했다.

파드 백작은 자신이 보두안티아 공화국에서 살았고 딸의 존재를 모른채 살아온 자신이 죄인이라고 말했다. 파드 백작은 강호림(신성록)에게 딸을 설득해달라고 부탁했다.

파드 백작은 최병태(차순배) 지점장에게 사위 강호림을 위해 천만 달러를 은행에 예치하겠다고 큰소리쳤고 강호림은 이지영B에게 전화를 걸었지만 받지 않았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