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베르토 MC 합류 ‘어서와 한국은’ 첫녹화 공개

0
201707210954058647.jpg원본이미지 보기

© News1 MBC에브리원 제공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MBC 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이하 어서와) 측은 27일(목) 오후 8시 30분 정규 첫방송을 앞두고 진행된 녹화 현장의 모습을 공개했다.

MC 김준현, 딘딘, 신아영을 비롯해 파일럿 첫 케스트로 출연한 알베르토 그리고 정규 첫 방송 게스트로 낙점된 멕시코 출신 크리스티안이 함께하는 화기애애한 촬영 스틸것이 공개되면서 27일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공개된 사진 속 김준현과 딘딘은 MC라기 보다는 시청자 입장에서 누구 보다 즐겁게 프로그램을 시청하는 표정으로, 신아영은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미모를 뽐내며, 그리고 먼저 친구들을 소개해준 알베르토와 친구들의 모습을 지켜본 크리스티안의 표정에서 부터 ‘어서와’ 첫 방송이 얼마나 큰 재미를 선사할지 더욱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특히 멕시코 출신인 크리스티안의 친구들은 한국은 물론 아시아권 나라에 대해 전혀 알지 못한 상황에서 ‘어서와’를 통해 처음 한국을 방문. 정열의 나라 멕시코답게 노는 급이 다른, ‘프로 선수급 노는 법’을 선보여 제작진도 혀를 내둘렀다는 후문이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한국에서 활동 중인 외국 출신 방송인이 자신의 친구들을 한국으로 초대, 여행을 시켜주는 콘셉트의 프로그램이다. 난생처음 한국에 방문한 외국인들의 시선에서 바라보는 리얼 ‘한국 여행기’로 27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