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지니어스’ 최정문, 김경훈 불편하게만든 요구 “가넷 하나만 빌려달라”

0
201508021512469989.jpg

‘더지니어스’ 최정문

‘더지니어스’최정문이 김경훈에게 끝없이 가넷을 요구했다.

지난 1일 방송된 tvN ‘더 지니어스:그랜드 파이널’에서는 최정문이 제일 먼저 도착했다면서 기뻐하다가도“가넷은 끝에서 1등”이라고 씁쓸해했다.

이어 김경훈에게 최정문은 “(가넷) 하나만 빌려주면 안 되나. 가넷 매치가 아니면 바로 주겠다“고 전했다.

이에 김경훈은 “가넷보다 좋은 걸 주겠다. 생명의 징표가 될 수도 있고”라고 은근슬쩍 피하려고 했지만 최정문은 “징표라면 오케이. 확실하게 하고 가야지”라며 이번엔 징표를 줄거냐고 되물었다.

멈추지 않고 계속된 최정문의 가넷 요구에 김경훈은 “정문이와 있으면 불편하네. 왜 가넷 거지와 같이 방에 가둬놓은 걸까”라고 웃어보였다.

한편 ‘더지니어스’ 최정문 소식에 누리꾼들은 "’더지니어스’ 최정문, 게임이니깐" "’더지니어스’ 최정문, 막무가내구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