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모방’ 꽝PD, 이태곤 카리스마에 움찔 “조심해야 돼”

0
201707231851142941.jpg원본이미지 보기

© News1 MBC ‘세모방’ 캡처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세모방’ 꽝PD 이런 모습 처음이다.

23일 방송된 MBC ‘일밤- 세상의 모든 방송’(이하 ‘세모방’)은 이태곤 장도연이 출연해 리빙TV의 낚시 방송 ‘형제꽝조사’와 협업에 나섰다.

재출연한 꽝PD는 “오늘 느낌이 좋다. 왠지 여자연예인이 올 것 같다”며 “(이상형인) 장도연이 왔으면 좋겠다. 장도연이 오길”이라고 간절히 바랐다.

하지만 가장 먼저 박명수와 이태곤이 등장했다. 낚시 고수이자 카리스마 연예인으로 유명한 이태곤은 꽝PD의 주문에 호락호락하게 응하지 않았다. 박명수는 “이수근이 웬만한 연예인들과 다르다. 조심해야 한다”고 말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