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TV’ 임지연, 안방마님으로 첫 등장부터 당찬 소감 “10살때부터 저 자리는 내 것이라 생각”

0
▲ 섹션TV 임지연
‘섹션TV’ 임지연

‘섹션TV’ 임지연이 첫 등장부터 당찬 소감을 전해 눈길을 모았다.

2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 배우 임지연이 새 안방마님으로 등장했다.

이날 임지연은 "올해 나이 26살이다. 10살 때부터 본 프로그램인데 저 자리는 내 것이라고 생각했다"고 너스레를 떨어 시선을 모았다.

이어 임지연은 "열심히 할 테니 잘 지켜봐달라"라고 포부와 부탁을 함께 전했다.

한편 ‘섹션TV’ 임지연 소식에 누리꾼들은 "’섹션TV’ 임지연, 당차네" "’섹션TV’ 임지연, 드라마에 이어 잘
나가네요" "’섹션TV’ 임지연, 응원합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