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징비록’ 김상중, 김태우에 강력 대립 “전하는 그 어느것도 인정치 않고 있다”

0
201508022241328489.jpg

‘징비록’

‘징비록’ 김상중이 김태우에 비난을 하면서 대립을 했다.

2일 방송된 KBS1‘징비록’마지막 회에서는 류성룡(김상중 분)이 선조(김태우 분)을 비난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류성룡은 선조에“사태가 잘못되면 인과를 따져보고 잘못된 것을 고쳐야 하는데, 전하는 상황과 남의 탓만 하고 책임지려 하지 않는다”고 비난했다

이를 들은 선조는 “애초에 이 난의 책임은 그대와 그대를 따르는 남인들의 책임이었다. 이 전쟁은 막을 수 있었다. 군주가 신하의 말을 믿는게 어찌 군주의 잘못인가?”라고 오히려 되물었다.

긴 대립끝에 류성룡은“전하는 그 어느것도 인정치 않으니 내가 더 말해 무엇하냐”고 적힌 편지를 전해 눈길을 모았다.

한편 ‘징비록’ 김상중 김태우 소식에 누리꾼들은 "’징비록’ 김상중 김태우, 와 연기 미쳤다" "’징비록’ 김상중 김태우, 완전 잘한다" "’징비록’ 김상중 김태우, 김상중 보면 그것이 알고싶다 생각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