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GA 대상’ 김태훈, 웹케시그룹 골프단 창단 멤버..김성현.장승보.박정환도 합류

0

202012192218164307.jpg[파이낸셜뉴스]올 한국프로골프(KPGA)코리안투어 제네시스 대상과 상금왕에 오른 김태훈(35)이 웹케시그룹에 새로운 둥지를 틀었다.

올해 KPGA 코리안투어 ‘비즈플레이 전자신문 오픈 with 타미우스 CC’ 개최로 코리안투어와 인연을 맺은 웹케시그룹(회장 석창규)은 지난 18일 서울 영등포구 본사에서 ‘웹케시그룹 프로 골프단’ 창단식을 갖고 김태훈을 비롯해 김성현(22), 장승보(24), 박정환(27) 등 KPGA코리안투어서 활동중인 선수들을 영입했다.

2013년 ‘KPGA 장타상’, 2015년과 2018년 ‘KPGA 인기상’을 수상한 통산 4승의 김태훈은 이번 시즌 11개 대회에 출전해 우승 1회 포함 ‘톱10’에 5차례 입상하는 등 최고의 한 해를 보냈다.

2016년부터 2017년까지 국가대표로 활동한 김성현은 월요 예선을 거쳐 출전한 ‘제63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 ‘KPGA 선수권대회’ 우승자 자격으로 PGA투어 ‘더 CJ컵’에도 출전하는 등 생애 최고의 해를 보냈다.

장승보는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골프 종목 단체전에서 동메달을 획득한 기대주다. ‘조선의 거포’라는 별명처럼 이번 시즌 ‘BTR 평균 드라이브 거리’ 부문에서는 평균 306.92야드로 2위에 자리하며 국내 최고 장타자의 면모를 뽐냈다.

올해 ‘데뷔 5년차’인 박정환은 아직 KPGA 코리안투어 우승은 없지만 2018년 한국프로골프 2부투어(현 스릭슨투어)에서 2승을 달성했다. 2020년은 ‘제36회 신한동해오픈’ 공동 3위, ‘LG SIGNATURE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공동 5위에 위치하는 등 뛰어난 활약을 펼쳤다.

석창규 웹케시그룹 회장은 “올해 ‘비즈플레이 전자신문 오픈 with 타미우스C’ 대회를 개최하며 선수들의 기량을 마음껏 펼칠 수 있는 장을 마련한 것에 보람을 느꼈다”며 “특히 KPGA와 남자프로골프 선수들의 도약을 향한 열정과 의지에 큰 감동을 받아 선수들에게 도움이 될 방법을 고민하다 프로단을 창단하게 됐다”고 골프단 창단 배경을 설명했다. 그는 이어 “이번을 계기로 웹케시그룹과 KPGA 코리안투어가 동반 성장할 수 있는 기회로 발전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golf@fnnews.com 정대균 골프전문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