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 사직 한화-롯데전 우천 취소

0
201707251739357661.jpg원본이미지 보기

25일 열릴 예정이던 프로야구 사직 경기가 비로 인해 순연됐다. © News1스포츠


(서울=뉴스1) 권혁준 기자 = 25일 열릴 예정이던 프로야구 사직 경기가 비로 인해 순연됐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25일 오후 6시30분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릴 예정이던 한화 이글스와 롯데 자이언츠의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팀간 9차전 경기가 비로 취소됐다고 밝혔다.

취소된 경기는 추후 편성된다.

한화는 이날 선발 등판 예정이었던 김재영 대신 26일 선발로 배영수를 예고했다. 반면 롯데는 송승준이 그대로 26일 등판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