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걸스데이 혜리, 친동생 따라한 신종 애교 공개 “귀엽즈”

0
201707252205312140.jpg원본이미지 보기

‘본격연예 한밤’방송 캡처 © News1


(서울=뉴스1) 윤정미 기자 = 걸스데이 혜리가 친동생을 따라한 신종 애교를 선보였다.

25일 SBS ‘본격연예 한밤’에선 걸스데이 혜리와의 인터뷰가 방송됐다. 이날 애교 장인 혜리는 신종 애교에 대한 질문에 “친동생과 함께 지내다보니 말투를 그대로 따라한 애교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혜리는 “귀엽즈” “덥즈”라며 애교어린 표정을 지으며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영화 ‘물괴’라는 작품을 찍고 있다”며 “김명민 선배의 딸 역할로 용감하고 씩씩한 소녀로 나온다”고 밝혔다.

이날 혜리는 댄스를 선보여 달라는 요청에 주저 없이 일어나 섹시한 댄스를 선보이며 눈길을 모았다.

이날 혜리는 “나 잘했즈”라고 인터뷰를 마치는 인사를 하며 못 말리는 애교장인의 매력을 발산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