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이아이피’ 김명민 “이종석, 예상과 달리 너무 예쁜 후배”

0
201707311144534584.jpg원본이미지 보기

권현진 기자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김명민이 이종석을 칭찬했다.

김명민은 31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브이아이피'(박훈정 감독)의 제작보고회에서 이종석에 대해 "이종석 씨는 보기와 다르게 너무 열심히 한다. 열정이 대단하다"고 칭찬했다.

그는 "현장에서 티가 잘 안 나는게, 현장에서 저 무기력한 표정으로 일관해야 해서 티가 안나는 거다. 연기할 때마다 물으러 온다. ‘선배님 이거 어떡해요?’ 한다. 나중에는 내가 귀찮을 정도였다"며 "너무 예쁜 후배다. 생각하는 것과 달랐다. 예상을 깼다. 그런 이종석의 연기가 굉장히 빛을 발할 것이다. 이종석의 연기에 소름이 끼칠 때가 있다"고 설명했다.

‘브이아이피’는 국정원과 CIA의 기획으로 북에서 온 VIP가 연쇄살인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된 상황 속, 이를 은폐하려는 자, 반드시 잡으려는 자, 복수하려는 자, 서로 다른 목적을 가진 네 남자의 이야기를 다룬 범죄 영화다. 장동건이 VIP의 존재를 감추려는 국정원 요원 박재혁 역을, 김명민이 VIP 뒤를 쫓는 경찰 채이도, 박희순이 평북 보안성 소속 공작원 리대범 역을, 이종석이 북에서 온 VIP 김광일 역을 맡았다. 오는 8월 24일 개봉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