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라이브] ‘브이아이피’ 김명민 “장동건·이종석 사이 앉아 불편” 폭소

0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김명민이 장동건, 이종석 사이에 앉은 것에 대한 불편한 심기를 드러내 웃음을 줬다.

김명민은 31일 오후 포털사이트 네이버를 통해 생중계된 영화 ‘브이아이피'(박훈정 감독)의 V라이브에서 "나는 자리가 불편하다. 장동건과 이종석 사이에 앉혀놨다. 어디에도 비빌 데가 없다"라고 말해 웃음을 줬다.

이어 장동건은 자신을 "나는 얼굴 VIP"라고 소개해 웃음을 줬다. 또 김명민은 "수다 VIP"라고 소개해 폭소를 자아냈다.

‘브이아이피’는 국정원과 CIA의 기획으로 북에서 온 VIP가 연쇄살인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된 상황 속, 이를 은폐하려는 자, 반드시 잡으려는 자, 복수하려는 자, 서로 다른 목적을 가진 네 남자의 이야기를 다룬 범죄 영화다. 장동건이 VIP의 존재를 감추려는 국정원 요원 박재혁 역을, 김명민이 VIP 뒤를 쫓는 경찰 채이도, 박희순이 평북 보안성 소속 공작원 리대범 역을, 이종석이 북에서 온 VIP 김광일 역을 맡았다. 오는 8월 24일 개봉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