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훈정 ‘낙원의 밤’ 4월9일 넷플릭스 공개

0

202102161229550434.jpg

[파이낸셜뉴스]  제77회 베니스 국제영화제 비경쟁 부문에 한국 영화로는 유일하게 공식 초청됐던 박훈정 감독의 신작 ‘낙원의 밤’이 오는 4월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16일 넷플릭스는 "’낙원의 밤’이 4월9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개국에 공개된다"고 밝혔다.

엄태구, 전여빈, 차승원이 출연한 ‘낙원의 밤’은 조직의 타깃이 된 한 남자와 삶의 끝에 서 있는 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해외 언론의 "박훈정 감독의 피 튀기는 범죄 스릴러", "스타일리시하고 예측불허한 범죄 드라마" 등의 호평을 이끌어냈다.

‘부당거래’, ‘악마를 보았다’의 시나리오를 쓴 작가 출신인 박 감독은 한국형 누아르를 제시한 ‘신세계’로 성공적인 감독 데뷔전을 치렀다. 이후 ‘혈투’ ‘대호’와 같은 묵직한 액션 드라마와 ‘브이아이피’, ‘마녀’와 같은 장르 영화 등을 선보였다.  

jashin@fnnews.com 신진아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