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위너 “생각보다 빠른 컴백…YG로선 이례적”

0
201708041117582467.jpg원본이미지 보기

위너 단체 YG 제공©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4개월만에 컴백하는 그룹 위너가 "생각보다 빠른 컴백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위너는 4일 오전 11시 서울 여의도 IFC몰에서 싱글 앨범 ‘OUR TWENTY FOR’의 기자 간담회를 열었다.

이승훈은 "생각보다 빨리 컴백하게 됐다. 우리 매력에 흠뻑 빠지게 될 것이다. 나가는 길에 팬클럽 가입하고 나가시길 바란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송민호는 "YG로서는 이례적인 일이다. 빠르게 컴백한만큼 예쁘게 봐달라"고 당부했다.

위너의 신곡 ‘럽미럽미(LOVE ME LOVE ME’)와 ‘아일랜드(ISLAND)’는 20대 젊은과 열정이라는 의미를 담은 여름송이다.

위너는 지난 4월 발매한 ‘릴리릴리’로 한층 더 발전한 음악성과 새로운 음악적 방향성까지 보여주며 호평을 받았다. 이번에는 데뷔 이후 처음 선보이는 여름 시즌 송이라서 궁금증과 관심도 그 어느 때보다 높아지고 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