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김희선 “성형 안 해, 이제 해야 할 나이” 폭소

0
201708062124461588.jpg원본이미지 보기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캡처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김희선이 성형을 한 적이 없다고 고백했다.

6일 오후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 게스트로 출연한 김희선은 어머니들에게 와인을 선물하며 호감을 얻었다.

어머니들은 김희선의 매력에 금세 빠졌다. 특히 박수홍 어머니는 평소 김희선이 출연하는 드라마를 챙겨본다며 그의 열혈팬을 자처했다.

이후 신동엽은 김희선을 ‘실물이 가장 예쁜 여배우’라 소개하며 “칼을 한 번도 안 댔다고 한다. 얼굴에”라 했다. 김희선은 “성형수술을 안 했다. 이제 해야 할 나이”라 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어머니들은 이미 미모가 충분하다며 성형수술을 말렸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