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진웅·지우, 제9회 DMZ국제다큐영화제 홍보대사 선정 (공식입장)

0

201708070948389945.jpg

배우 조진웅과 지우가 제9회 DMZ국제다큐영화제 홍보대사로 선정됐다.

조진웅은 2015년 다큐 ‘파울볼’의 내레이션을 참여하면서 다큐영화와 인연을 맺었다. 다큐멘터리에 대한 애정과 관심을 이어온 조진웅은 이번 홍보대사 활동을 통해서 다큐영화에 대한 대중들의 인식을 제고하는 데 앞장설 예정이다.

7일 조진웅은 “현실 이면의 진실과 주류 너머의 약자를 향한 다큐멘터리 카메라의 시선에서 관객의 마음을 파고드는 남다른 울림을 발견하곤 한다”며 “많은 관객들이 다큐멘터리를 접할 수 있도록 영화제를 알리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또 한 명의 홍보대사인 지우는 ‘이층의 악당’, ‘전설의 주먹’, ‘카트’ 등 작품을 통해 이름을 알렸다. 특히 올초 개봉한 ‘눈발’에서는 상처를 안고 살아가는 여주인공 ‘예주’ 역을 맡아 섬세한 감정연기를 선보이며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지우는 “다큐멘터리는 우리의 삶과 진실에 맞닿아 있는 창이자, 배움의 장”이라며 “다양한 사회적 이슈를 남다른 시선으로 담아내는 다큐멘터리의 매력을 전하는데 작지만 큰 힘이 되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조진웅과 지우는 다양성영화 지원 프로젝트인 ‘G-시네마 사업’에 함께 참여해 다양성영화의 발전에 힘을 보탰다. 또한 조진웅은 최근 크랭크인한 영화 ‘독전’ 촬영 중이다. 지우는 오는 25일 첫 방송 예정인 JTBC 드라마 ‘청춘시대2’에서 소심하지만 사랑스러운 유은재 역에 캐스팅되는 등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드는 활약을 예고했다.


/9009055_star@fnnews.com fn스타 이예은 기자 사진 fn스타 DB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