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승근, 어버이날 맞아 孝 콘서트 개최 “50가족 무료입장 기회”

0

201505081441428379.jpg

가수 오승근이 단독 콘서트 ‘내 나이가 어때서’를 개최한다.

오승근은 자신의 히트곡 ‘내 나이가 어때서’를 동명의 공연 타이틀로 잡고 8일 어버이날을 맞아 효(孝) 콘서트를 겸한다. 이번 콘서트는 오후 3시와 7시 각 3천석의 좌석으로 총 6천석의 대형 공연이다.

공연기획사 서던스타이엔티 관계자는 "오늘 공연에서는 오승근의 음악 인생을 한 눈에 볼 수 있을 것"이라며 "가정의 달인 만큼 아내인 김자옥씨를 위한 노래들도 준비했다"라며 "패밀리 룩을 입은 3인 이상 가족들에게는 선착순으로 3시공연에 50가족, 7시 공연에 50가족에게 무료 입장의 기회도 드릴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오승근은 지난 1968년 그룹 ‘투 에이스’로 데뷔, 1975년 ‘금과 은’으로 활동하다가 1980년 솔로로 전향해 지금까지 활동을 이어왔다. 최근 여론조사 기관 갤럽이 실시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대한민국 국민이 가장 좋아하는 노래 1위’에 오승근의 ‘내 나이가 어때서’가 선정돼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한편 8일 열리는 오승근의 단독콘서트 ‘내 나이가 어때서’ 예매는 인터파크에서 가능하다.

/fn스타 fnstar@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