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 송호범 미녀 아내 백승혜, 뒷 모습 보더니..‘번호 따이고 연예인 제안까지’

0
201508051607556673.jpg

택시 송호범

송호범-백승혜 부부가 ‘택시’에 출연한 가운데, 송호범이 미녀 아내를 둔 고충을 털어놨다.

송호범과 백승혜 부부는 지난 4일 오후 방송된 tvN ‘택시’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영자는 "백승혜 씨의 미모가 같이 사는 남편으로 피곤한 적은 없느냐"고 물었다.

이에 송호범은 "그것 때문에 많이 피곤했다. 지나가는 남자들이 자꾸 쳐다본다"며 "과거 카페에 커피를 마시러 간 적이 있었는데,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에 번호를 따였다고 하더라. 그때 너무 화가 났다"고 답했다.

또 송호범은 "강남에서 번호를 따인 적이 있다. 그런데 그때는 만삭 때였다"며 "뒷모습이랑 얼굴만 보고 따라와 번호를 묻고 연예인 해볼 생각 없냐고 묻는 사람들도 많았다"고 밝혔다.

송호범은 미녀 아내를 둔 고충을 토로하면서도 "사실 조금은 걱정되지만 많이 걱정되지는 않는다. 내 아내는 내 사랑바라기다. 나 밖에 모른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