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기야’ 김지선, 6남매 아빠 박지현에 패배 선언 “내가 졌다”

0
201708102322387056.jpg

SBS 자기야 © News1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다산의 여왕’ 김지선이 6남매 아빠 박지현에게 패배를 선언했다.

10일 방송한 SBS 예능 프로그램 ‘자기야-백년손님’에 출연한 김지선이 박지현과 일화를 공개했다.

MC 김원희는 "오늘은 다산 특집이다"라고 말하며 게스트를 소개했다. 김정민의 아내 루미코, 6남매의 아빠가 될 박지현, 다산의 여왕 김지선을 소개했다.

김지선은 박지현에게 "박지현이 5째를 가졌을 때 ‘내가 졌다’라고 문자를 보냈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