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존, 5년 연속 골프다이제스트 선정 ‘베스트 시뮬레이션’

0

202104021228524455.jpg[파이낸셜뉴스]㈜골프존(각자대표이사 박강수∙최덕형)이 미국 골프전문지 ‘골프다이제스트’에 의해 5년 연속 ‘베스트 시뮬레이터’에 선정됐다. 

미국 골프전문지 골프다이제스트가 한국 시간으로 3월 30일 발표한 ‘에디터스 초이스’ 시스템∙장비 부문에서 골프존의 시뮬레이터가 ‘베스트 골프 시뮬레이터’로 5년 연속 이름을 올리며 글로벌 영향력을 다시 한 번 인정받았다. 에디터스 초이스는 골프다이제스트가 주관하는 ‘어워즈’의 일환으로 매년 골프 관련 최고의 서비스와 제품을 선정해 발표해오고 있다.

골프다이제스트는 골프존의 시뮬레이터의 경우 골퍼의 스윙, 임펙트, 스핀을 정확하게 감지할 뿐 아니라 타석부와 타격부가 개별 구동하는 듀얼 플레이트, 디봇 센싱 기술, 나스모(나의스윙모션) 등의 독보적인 기술력을 갖추고 있다고 평가했다. 또한, 현재 약 250여 개의 골프 코스 서비스와 다양한 연습 코스, 게임 모드 등 골프를 보다 쉽고 친숙하게 배울 수 있는 뛰어난 기능들을 보유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골프존 최덕형 대표이사는 "골프존의 스크린골프 시뮬레이터가 올해로 5년 연속 베스트 골프 시뮬레이터로 선정되며 골프존만의 차별화된 기술력과 경쟁력을 다시 한 번 입증할 수 있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이어 “현재 골프존의 시뮬레이터는 약 60개국에 설치 및 운영되고 있으며, 중국과 대만, 스페인 등 총 3개 국가의 ‘공식 트레이닝 시뮬레이터’로 선정될 만큼 우수한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앞으로도 고객 니즈에 발맞춘 한발 앞선 서비스로 글로벌 스크린골프 시뮬레이터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golf@fnnews.com 정대균 골프전문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