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륜] 부산스포원 11일까지 휴원

0

202104070414402415.jpg

【파이낸셜뉴스 광명=강근주 기자】 코로나19 확산으로 부산지역 경륜-경주 운영계획이 변경됐다.

부산시는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에 따라 2일부터 11일까지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2단계로 격상했다. 이에따라 오는 9일부터 11일까지 부산스포원은 휴장한다. 다만 광명스피돔에서 열리는 무관중 경주와 창원레포츠파크에서 개최하는 경륜경주는 정상적으로 진행된다. 김해지점과 충청권 소재 대전-천안지점도 좌석 20% 내에서 입장이 가능하다. 또한 부산스포원과 광복-서면지점에서 관람이 가능했던 경정경주도 같은 기간 고객이 입장할 수 없다.

이번에 변경된 경륜경주 운영계획은 부산시 발표대로 오는 11일까지이며 추후 코로나19 확산 여부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 변경 내용은 누리집과 SNS 등을 통해 공지할 예정이다. 이용 관련 세부사항은 경륜(kcycle.or.kr), 경정(kboat.or.kr) 누리집에 들어가거나 통합 콜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경정은 부분 재개장 기간에 8경주를 진행하며 스타트 방식은 플라잉과 온라인 각각 4경주씩 진행했다. 그러나 오는 7일 수요경주부터 플라잉 스타트 방식을 2경주 늘려 진행할 예정이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