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좋다’ 허수경 “6년 전 재혼한 교수 남편, 날 아껴줘”

0
201708130830344066.jpg

©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허수경이 6년 전 재혼한 남편에 대해 "날 좋아해준고 아껴준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13일 오전 8시 방송된 MBC ‘사람이 좋다’에는 제주도에서 살고 있는 방송인 허수경이 출연했다.

허수경은 6년 전 재혼한 남편 이해영 씨를 공개했다. 이해영 씨는 정치 및 외교를 가르치는 대학 교수. 이해영씨는 제주도에 살고 있는 허수경을 위해 주말 부부로 지내는 중.

허수경은 "6년 전 결혼했다. 날 좋아하고 아껴준다. 그것만으로 정말 행복한 기분이 든다"고 말했다.

이날 이해영씨는 허수경이 오는 시간에 맞춰 클라리넷을 연주했다. 허수경은 "낭만적으로 로맨티스트다"라며 웃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