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도환, 지상파 첫 주연 꿰차나 “KBS ‘매드독’ 검토”

0
201708171036062199.jpg

배우 우도환이 27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OCN 드라마 ‘구해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7.7.27./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배우 우도환이 KBS 새 드라마 ‘매드 독’ 주인공을 제안 받았다.

17일 우도환 소속사 키이스트 관계자는 뉴스1에 “우도환이 ‘매드 독’ 출연을 제안 받고 검토 중이다”고 말했다.

‘매드 독은’ 천태만상 보험 범죄를 통해 리얼한 대한민국의 현실을 신랄하게 드러내는 센세이셔널한 보험 범죄극 드라마다. 우도환은 극중 주연인 김민준 역할을 제안 받았다. 출연을 확정하면 지상파 첫 주연을 맡게 된다.

우도환은 초고속 성장세를 보인 특급 신인배우다. 지난해 KBS ‘우리 집에 사는 남자’와 영화 ‘마스터’에서 짧은 분량에도 인상적인 마스크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눈도장을 받았다. 이후 현재 출연 중인 OCN ‘구해줘’ 주연에 발탁됐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