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수증’ 송은이 “최초로 팟캐스트 TV화, 공감 덕분에 확장 가능했다”

0

          

201708181050571255.jpg

송은이가 ‘김생민의 영수증’이 독립편성된 비결에 대해 털어놨다.

18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신관 웨딩홀에서 KBS2 ‘김생민의 영수증’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방송인 김생민, 송은이, 김숙, 안상은 PD가 참석했다.

이날 송은이는 "팟캐스트라는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콘텐츠, ‘비밀보장’이 ‘언니네 라디오’가 된 것처럼, ‘영수증’은 TV화가 된 최초의 사례다. ‘비밀보장’도 ‘김생민의 영수증’도 많은 사람이 공감하고 고민하는 부분에 접근한 게 주효했던 거 같다"면서 "가장 공감할 수 있는 소재에서 출발하기 때문에 확장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김생민의 영수증’은 김생민이 영수증을 분석해 날카로운 독설과 일침을 날리는 시청자 1:1 맞춤형 재무상담 예능 프로그램이다. 팟캐스트 ‘송은이, 김숙의 비밀보장’ 속 코너에서 시작, 독립하자마자 아이튠스 팟캐스트 순위 1위를 기록한 인기에 힘입어 지상파 최초 15분 예능으로 편성됐다. 오는 19일 오후 10시 45분 첫 방송 된다.

/lshsh324_star@fnnews.com 이소희 기자 사진=KBS 제공

 
      

Facebook Comments